본문 바로가기

서현역3

서현역 흉기난동범 신상 공개 서현역 칼부림 피의자의 신상을 경찰에서 공개하기로 했다. 총 14명의 사상자를 낸 피의자는 22살의 최원종이라고 밝혔다. 경기남부경찰청은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어 처벌에 관한 특례법상 피의자가 죄를 범했다고 믿을 만한 충분한 증거가 있고, 국민 알권리와 재범 방지 등 차원에서 피의자의 얼굴과 이름 나이 등 정보를 공개하기로 했다. 최씨는 A백화점에서 시민들을 향해 흉기를 마구 휘둘렀다. 하지만, 이 전에 이미 경차를 몰고 인도로 돌진해 무고한 시민 5명이 크게 다쳤는데 뇌사 상태에 빠졌던 60대 여성이 전날 오전 2시경 결국 숨을 거뒀다. 남편과 함께 외식하기 위해 집을 나섰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로인해 살인 예비와 살인 미수 혐의를 받고 경찰에 붙잡혔으나, 사건 발생 사흘 만에 사망자가 발.. 2023. 8. 7.
[긴급]어제자 커뮤니티 칼부림 예고 목록 8월 3일 어제 각종 커뮤니티에 칼부림을 예고하는 글들이 올라와 화제가 되고 있다. 8월 4일 (오늘) 예고한 곳만 7곳이 넘게 올라와 시민들의 불안감은 더욱 심해지고 있다. 8월 3일 서현역 칼부림이 끝나기도 전에 이러한 글들이 올라와 화제가 되고 있다. 심지어 대전 대덕구 고등학교에서 20~3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40대 교사를 흉기로 찌른 뒤 도주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일반인인 용의자가 교무실에 찾아와 해당 피해자에 대해 물어보고, 수업 중이라고 하자 1시간을 밖에서 기다렸다가 수업이 끝난 후 화장실에 간 피해자를 따라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되고 전해져 불안감은 더욱 커지고 있다. 2023. 8. 4.
또 다시..서현역 칼부림 무차별 흉기 휘둘러... 분당 서현역 칼부림 배달업 종사자 22세 성남시 분당구 서현역에 있는 A쇼핑몰에서 남성 한명이 차량을 몰고 행인들을 덮친 뒤 무차별적으로 흉기를 휘둘러 14명이 다쳤다. 경찰은 이 남성을 현장에서 긴급체포했다. 부상자 중 1명은 위독한 상태다. 이날 오후 분당구 서현역을 주행하던 모닝 차량이 인도를 지나 행인을 덮쳤다는 신고가 접수 되었다고 한다. 모닝 차량을 운전중이였던 A씨는 서현역에 있는 백화점으로 들어가 준비해 둔 흉기를 꺼내 무차별적으로 시민들에게 휘둘렀다. 이후 경찰이 현행범으로 체포 했지만, A씨는 피해망상을 호소하고 있다고 전해지고 있다. 혀현 한국에서 이런 묻지마 칼부림 사건이 계속해서 나온다. 도대체 왜 무고한 시민들에게 피해를 주고 피해 입은 가족들에게도 상처를 주는지 이해할 수가 없.. 2023. 8. 3.